43. 강진 무위사 아미타여래삼존 벽화
43. 강진 무위사 아미타여래삼존 벽화
  • 신대현
  • 승인 2015.10.20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불교 탄압 시기, 지위고하 떠나 함께 일궈낸 지역 신심의 걸작
강진 무위사(無爲寺)는 우리나라 불교벽화의 보고(寶庫)이자 향연이다. 불화 없는 사찰이야 없지만, 이곳처럼 벽화 형태로 500년을 훌쩍 넘기는 작품이 많이 남아 있는 경우는 아주 드물다. 그림의 주제도 다양해 삼존불화를 비롯한 아미타내영도, 오불도 2점, 관음보살도 및 보살도 5점, 주악비천도 6점, 연화당초향로도 7점, 보상모란문도 5점, 당초문도·입불도 각 1점 등 총 29점이 전한다. 작품성 또한 뛰어나 삼존불화와 아미타내영도, 관음보살도, 당초문도 등은 고려불화를 계승한 조선 초기 불화 연구에 아주 중요한 자료로 손꼽힌다.

유료회원용 기사입니다.
법보신문 일부기사에 대해 유료로 운영하고 있습니다.
더 나은 기사로 보답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