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석종 국군불교총신도회장, 해군참모총장 내정
부석종 국군불교총신도회장, 해군참모총장 내정
  • 김현태 기자
  • 승인 2020.04.06 16:24
  • 호수 15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7일 국무회의 거쳐 임명 예정

부석종 국군불교총신도회장이 해군참모총장에 내정됐다.

정부는 4월6일 부석종 합참 군사지원본부장을 해군참모총장으로 내정하고 대장 진급을 결정했다. 국군통수권장인 문재인 대통령은 4월7일 국무회의의 심의를 거쳐 부석종 장군을 해군참모총장에 임명할 예정이다.

해군참모총장 내정자 부석종 해군 중장은 해사 40기로 합참 군사지원본부장, 2함대사령관, 해본 정보작전지원참모부장 등을 역임했다. 우직한 성품으로 솔선수범의 리더십과 군심을 결집할 수 있는 인품을 겸비하고 있어 상하로부터 신뢰와 존경을 받고 있다는 평가다.

특히 2019년 4월부터 국군불교총신도회 회장을 맡고 있으며, 법명은 반야(般若)이고 재적사찰은 서울 통해사다.

김현태 기자 meopit@beopbo.com

[1533호 / 2020년 4월 15일자 / 법보신문 ‘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
※ 이 기사를 응원해주세요 : 후원 ARS 060-707-1080, 한 통에 50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