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회 의장단 “우희종 교수사퇴‧서울대 총장 사과”
종회 의장단 “우희종 교수사퇴‧서울대 총장 사과”
  • 권오영 기자
  • 승인 2016.09.30 11:19
  • 댓글 5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희종 막말’ 비판 성명
“우희종, 이천만 불자 조롱”
“서울대총장 교원관리 책임
통감하고 책임성 있는 사과”
“거부 땐 더 큰 저항” 경고

▲ 조계종 의장단 및 상임분과위원장들은 지난 9월27일 연석회의를 열고 우희종 서울대 수의학과 교수의 막말사태와 관련해 대책회의를 논의하고 성명을 발표하기로 결의했다.
우희종 서울대 수의학과 교수가 한국불교를 왜곡 폄하하는 발언으로 불자들의 공분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조계종 중앙종회의장단 및 상임분과위원장들이 성명을 내고 서울대 총장의 책임성 있는 사과와 우 교수의 교수직 사퇴를 촉구했다.

의장단 및 상임분과위원장들은 9월28일부로 발표한 성명에서 “우희종 교수는 팟캐스트와 출판물을 통해 입에 담기조차 민망한 욕설과 막말로 한국불교와 종단, 불자들의 명예를 심각하게 훼손했다”며 “이에 대해 우 교수와 서울대 총장의 진심어린 사과와 교수직 사퇴를 요구한다”고 밝혔다.

의장단 및 상임분과위원장들은 “한국불교는 사회적 약자 보호에 노력해 왔으며, 지금도 스님과 불자들은 불교본연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고 있다”며 “이런 엄연한 사실에도 서울대 수의학과 교수인 우희종은 막말과 사실에 근거하지 않은 거짓말로 지속적으로 불교폄하와 훼불행위를 하는 등 우리나라 최고 지성인들을 교육하는 국립대 교육자 신분으로 부적절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고 비판했다.

의장단 및 상임분과위원장들은 이어 우 교수의 막말 발언에 대한 관리 책임을 물어 서울대 총장의 사과를 촉구했다.

 
의장단 및 상임분과위원장들은 “서울대 교원에 대한 관리 권한을 지닌 서울대 총장 또한 (이번 사태와 관련해) 그 책임을 통감해야 한다”며 “우희종 교수의 입에 담기조차 민망한 막말과 근거 없는 비방에 대해 총장의 책임성 있는 사과를 요구한다”고 밝혔다. 우희종 교수를 겨냥해서는 “최소한의 상식조차 무시하고 망녕된 행위에 골몰하고 있다”면서 “국립대 교수직 사퇴”를 촉구했다.

의장단 및 상임분과위원장들은 “만약 이런 요구를 외면하거나 적절한 답을 하지 못한다면 (서울대 총장과 우 교수는) 조계종과 불자들의 더 큰 저항에 직면하게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권오영 기자 oyemc@beopbo.com

다음은 조계종 중앙종회 의장단 및 상임분과위원장 성명 전문.

“우희종 교수의 불교 폄훼에 대한 중앙종회 입장문”

조계종 중앙종회 의장단 및 상임분과위원장들은 국립 서울대학교 우희종 교수가 인터넷 방송 팟캐스트와 ‘쇼! 개불릭’이란 출판물을 통해 입에 담기조차 민망한 욕설과 막말로 한국불교와 종단, 불자들의 명예를 심각하게 훼손한 것에 대해 우희종 교수와 서울대학교 총장의 진심어린 사과와 함께 우희종 교수의 교수직 사퇴를 촉구한다.

우희종 교수는 위 출판물에서 ‘한국불교는 변태불교’, ‘사찰들 이면을 보면 암흑가 갱단 같다’, ‘직영사찰은 총무원이, 더 정확하게는 총무원장이 빨대 꽂는 사찰’, ‘일부 승려들이 재산증식, 사업장소’, ‘조계종 주요 자리를 놓고 천억 이상의 돈이 왔다 갔다 한다.’ 는 등 허황되고 근거 없는 주장을 내세워 한국불교를 비난하며 폄훼하고 있다.

종무원과 불자들이 우희종 교수가 진정한 불자라면 이와 같은 훼불행위를 멈출 것을 요구하자 스스로 ‘기독교인이면서 불교신자’ 라는 상식을 벗어난 주장을 하며 종무원과 신도들을 ‘조계종 권승들의 방패막이’, ‘주체적 자각이 없다’, ‘책들을 많이 사줘야 한다. 돈이 남으면 스님들에게 고기를 사서 보내겠다’ 는 막말을 늘어놓아 이천만 불자를 조롱하고 있다.

한국불교는 사회적 약자 보호에 노력해 왔으며, 지금 이 순간에도 스님과 불자들은 깨달음을 추구하고 사람들의 행복과 세상의 평화를 위해 기도하는 등 불교 본연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고 있다. 또한 이미 대부분의 사찰이 재정을 공개하고 있는 등 재정 투명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그러나 이러한 엄연한 사실에도 불구하고 서울대학교 수의학과 교수인 우희종은 막말과 사실에 근거하지 않은 거짓말로 지속적으로 불교폄하와 훼불행위를 하고 있다. 우희종 교수의 이러한 행태는 우리나라 최고의 지성인들을 교육하는 국립 대학교의 교육자 신분으로 매우 부적절한 모습이다. 아울러 서울대학교 교원에 대한 관리 권한을 지닌 서울대학교 총장 또한 그 책임을 통감해야 할 것이다.

이에 조계종 중앙종회의장단 및 상임분과위원장들은 한국불교와 대한불교조계종에 대한 우희종 교수의 입에 담기조차 민망한 막말과 근거 없는 비방에 대해 서울대학교 총장의 책임성 있는 사과를 요구한다. 또한 최소한의 상식조차 무시하고 망녕된 행위에 골몰하는 우희종 교수의 국립대학교 교수직 사퇴를 촉구한다. 만약 이런 요구를 외면하거나 적절한 답을 하지 못한다면 조계종과 불자들의 더 큰 저항에 직면하게 될 것임을 엄중히 경고한다.

불기2560(2016)년 9월 28일

대한불교조계종 중앙종회 의장단 및 상임분과위원장 일동

[1361호 / 2016년 10월 5일자 / 법보신문 ‘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
※ 이 기사를 응원해 주세요 : 후원 ARS 060-707-1080, 한 통에 5000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54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불자/ 2016-10-04 14:53:06
불자라고, 가톨릭 신자는 아니고, 가톨릭 신자와 편먹고 불교 욕하니까 속이 다 후련하신가. 불자라면 악구중죄 금일참회 해야할 일이다. 천수경에 나오는 내용인데 알기는 아냐.

불자 2016-10-04 13:54:18
더 큰 저항에 부딪힐 사람은 서울대 총장이 아니라 일부 권승들과 법보신문이다.

진짜 웃긴 우씨 2016-10-04 09:46:30
백남기 농민 사망 원인이 병사란다. 이런 판단 내린 사람이 서울대 의사가 동국대였다면 우씨 개거품 물었을 텐데. 우씨 특기라면 서울대를 싸잡아서 욕했을 것이 분명한데 지가 서울대 있다고 그런 짓은 하지 않네. 진짜 웃겨~~

승가 구별 3 2016-10-04 01:36:26
우씨는 여러분이 생각 한것 처럼 멍청한 분이 아니다. 단 정의감을 감추지 못하고 나서고있을 뿐이다 그는 승가의 병폐를 정확히 보고 있다. 첫째 권승들은 어려서 들어 온 이들이 대부분이다. 그래서 정상 적인 교육을 받지 못한 이들이 많다. 그들일 수록 권력욕이 많고 돈의 힘을 믿는다. 법력이 있는 청정 승들은 돈의 힘을 안믿는다 권력 또한 뒤로한다.

승가 구별2 2016-10-04 01:28:52
우씨는 그것을 보고 말하고 있다. 승단을 비방하는 것이 결코 아니다. 권승들을 구별 못하고 그 밑에서 예! 예! 하고 있는 이들은 권승들에게 아부를 한다 그래야 작은 절이라도 맡을 수있기 때문이다. 그것이 현실이다. 권승들은 청정 승가하곤 아무 관계가 없다 그들을 보라. 세상에 못해 본 것을 절간에 들어와서 하고잇다. 그들 속은 안과 밖이 다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