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광사, 방장추대 위한 산중총회 다시 연다
송광사, 방장추대 위한 산중총회 다시 연다
  • 권오영 기자
  • 승인 2019.10.07 15:55
  • 호수 1508
  • 댓글 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계총림, 10월7일 임회서 결정
“방장선출 절차 하자” 이견 수용
“불필요한 법적시비 최소화”이유
송광사, 11월1일 산중총회 소집

송광사(주지 진화 스님)가 지난 9월30일 조계총림 새 방장후보로 현봉 스님을 추대하는 과정에서 “절차상 하자가 있다”는 이의가 제기되면서 산중총회를 다시 소집하기로 결정했다.

송광사는 10월7일 오후 조계총림 임회를 열어 방장추대 과정에서 절차상 하자가 있다는 일부 재적승의 이의제기를 받아들여 11월1일 다시 산중총회를 열어 재추천하기로 결정했다. 조계총림 관계자에 따르면 이날 임회 위원들은 9월30일 열린 산중총회를 두고 일부 재적승들이 절차상 하자가 있다는 주장과 관련해 방장스님을 추대하는 문제를 두고 논란이 커져서는 안 된다는 데 뜻을 같이 했다. 특히 임회 위원들은 “방장스님을 추대하는 문제로 총림 내부에서 불협화음이 생기고, 자칫 이 문제가 사회법에 제소되면 더 큰 논란이 발생할 수도 있다”며 산중총회를 다시 소집해 적법절차대로 방장스님을 재추대하기로 결정했다. 이에 따라 송광사는 11월1일 산중총회를 재소집하기로 했다.

이에 앞서 송광사 재적승 A스님 등은 10월4일 오후 조계종 중앙선관위에 “송광사가 지난 9월30일 산중총회를 열어 새 방장후보를 추대했지만, 이날 산중총회는 절차상 하자가 있어 법적 효력이 없다”면서 이의제기를 신청했다. A스님은 이날 송광사 산중총회가 총 구성원 280명 가운데 197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고, 방장후보 추대문제를 두고 ‘임회에서 추대하는 방안’과 ‘방장추천위원회를 구성해 추대하는 방안’을 두고 표결을 진행했다. 이에 따라 ‘임회에서 추대’하는 안이 90표, ‘방장추천위원회에서 추대’하는 안이 59표로 결정됐다. 이 결과에 따라 산중총회 의장을 맡은 송광사 주지 진화 스님은 새 방장후보를 임회에서 추대하기로 결정했다.

그러나 A스님은 “산중총회 의결은 출석과반수에 따라 결정됨에도 의결정족수(99표)가 부족한 상태에서 임회에서 추대하는 안이 가결됐고, 임회에서 방장후보를 추천한 이후 다시 산중총회에서 추인하는 절차도 없어 부적법 결의”라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송광사 한 재적승은 “산중총회에서 다수의 대중들이 임회에서 방장후보를 추천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동의했고, 임회에서도 적법한 절차를 거쳐 방장후보를 추천했다”면서 “다만 임회가 끝난 직후 산중총회에서 방장후보를 추인하는 과정이 누락됐지만, 큰 시비의 대상이 될 수 없다”고 반박했다.

그러나 이날 임회에서는 “일부 재적승들이 산중총회의 절차를 문제 삼으며 사회법 제소 등을 검토하고 있는 이상, 더 큰 논란을 막기 위해서라도 산중총회를 다시 여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최종 결정했다. 이에 따라 조계총림 방장후보는 11월1일 산중총회에서 다시 추대될 것으로 보인다.

권오영 기자 oyemc@beopbo.com

[1508호 / 2019년 10월 16일자 / 법보신문 ‘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
※ 이 기사를 응원해주세요 : 후원 ARS 060-707-1080, 한 통에 50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9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한 불자가 소중합니다. 2019-10-12 21:51:07
송광사를 참 좋아하는
초심 불자입니다.

그래서 시간이 허락되면
자주는 못 가지만 
아주 가끔 찾아가죠.

법문도 좋고.
사찰 경내도 좋고.

소임보시는 모든 분들 덕분에
저 같은 초심불자는
행복을 충전 받습니다.

제가 꼭 드리고 싶은 말이라면...

송광사에 대해 많은 것을 
알고 싶지도 않습니다.
그러니
굳이 듣고싶지 않은 이야기를 
댓글을 통해 알리려고 애쓰지도 마십시오.

무학대사의 말씀처럼
부처 눈에는 부처만 보일 것이기에..

진화되지 않는 송광사 2019-10-12 12:39:23
중앙정치판서 나쁜것만 배워서 송광사를 버리는 미꾸라지가 있다.
승가를 정치판으로 만들지 않으려면 송광사 대중들이 눈앞의 이익에 매몰되면 안될듯 합니다.
조계종 본사들이 다 정치판이니 송광사라도 청정도량이길 바랍니다.

따라만와 2019-10-10 13:26:53
총회에서 해인사는 새벽 4시 예불로 바꿧으나 송광사는 바꾸지 말라고 한다고,
선거는 아니라며 않된다 하고,
임회위원들만 선거하면 않된다는 회원 입막음을 하면서,
임회위원들은 모여서 선거(16, 7, 3 1)를 하고 총회에서 묻지도 않고 통과 망치를 일방적으로 두드리더니, 총회에서 선거하는 것 보다 더 창피하고 쪽팔리게 되었네.
송광사 대중은 책임을 누구에게 물어야 하는지 아는가.

엉멍 2019-10-08 22:20:27
이런 어설프고 어리숙한 업무수행에 대한 책임은 누구가 지노? 진화비구가 지나?

시궁창 2019-10-08 21:14:22
청정 수행도량 송광사가 이제는 흙탕물 꾸정물이 되어 버렸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