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 정각원 폭우에 대웅전·요사채 망실
제천 정각원 폭우에 대웅전·요사채 망실
  • 충청지사=강태희 지사장
  • 승인 2020.08.13 17:19
  • 호수 15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주 일광사도 요사채 훼손

충북 제천에 위치한 정각원(주지 보봉 스님)이 8월2일과 3일에 내린 폭우로 대웅전과 요사채가 망실됐다. 또 이틀간 내린 500mm의 폭우에 충주 일광사(주지 혜우 스님)는 요사채가 쓸려 내려갔다.

정각원 주지 보봉 스님은 “사태가 낮에 발생해 사람의 다치지 않는 것만으로 다행이라 생각한다”며 “빠른 시일 내에 도량을 복구해 기도도량으로서의 역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충주, 제천, 단양 지역에 있는 사찰들도 크고 작은 피해를 입어 주위를 안타깝게 하고 있다.

충청지사=강태희 지사장

[1549호 / 2020년 8월19일자 / 법보신문 ‘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
※ 이 기사를 응원해주세요 : 후원 ARS 060-707-1080, 한 통에 50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