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담 스님 징계 무효 판결로 종헌종법 근간 흔들었다”
“영담 스님 징계 무효 판결로 종헌종법 근간 흔들었다”
  • 최호승
  • 승인 2018.06.12 18:35
  • 호수 1444
  • 댓글 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계원, 6월12일 대법원 비판
“종교 자율성 침해·교권 침탈”

조계종 호계원이 영담 스님 징계를 무효라는 대법원의 판단을 “교권침탈”이라 규정하고 “종교 자율성을 침해했다”고 비판했다.

호계원(원장 무상 스님)은 6월12일 발표한 입장문에서 “종단의 교권을 심각하게 훼손한 대법원의 판결에 강한 우려와 유감을 표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종교단체의 자율적인 징계제도의 근본을 부정했다”고 지적했다.

지난 5월15일 대법원은 ‘공권정지 10년, 법계강등’ 징계가 “양형이 과하다”며 무효라고 판결한 서울고등법원의 결정을 확정했다. 앞서 영담 스님은 고등학교 졸업학력위조, 종단 내 시정절차를 거치지 않고 법원에 탄원서 제출, 종단 대표자 비방 등 혐의로 조계종 호계원으로부터 징계를 받았다.

이와 관련 호계원은 “‘종교단체 내부 징계에 대해 특별한 절차상 하자가 없는 이상 사법부의 심판대상이 되지 않는다’는 판례를 무시한 처사”라며 “최고 지성과 지혜를 갖춘 대법원의 이번 결정은 종교 계율과 규범을 무시한 판결”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종헌기구인 호계원은 종단 기강을 확립하고 승풍을 진작시키는 종단의 유일한 사법기관”이라며 “종헌종법에 따른 정당한 판결을 국가 사법기관인 대법원이 부정하는 것은 종단 징계제도의 근간을 뿌리 채 흔든일 이이자 훼불행위와 다름없다”고 비판의 날을 세웠다.

끝으로 호계원은 “종교단체 자율성을 훼손하고 헌법이 보장하는 종교자유를 침해한 대법원 판결을 용납할 수 없다”며 “종교의 계율과 규범에 따른 판결이 국가 사법기관의 결정에 의해 훼손되어서는 안 된다”고 재차 강조했다.

최호승 기자 time@beopbo.com

[1444호 / 2018년 6월 20일자 / 법보신문 ‘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
※ 이 기사를 응원해주세요 : 후원 ARS 060-707-1080, 한 통에 5000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재) 선학원 정상화 발원 2018-06-21 14:40:21
베껴쓰기만 하는 돌연변이

압수수색 빙고 먹튀 준비하느라 바쁨

(재)선학원 종교인과세 국세청 설명회(2018.2.12)

프로파일러 표창원 선생님 영입 발원

성폭력 가해자 최법진 이사장 OUT

건립 100주년 준비가 왠말

통합종단 출범 했고 조계종단 이란 이름으로 같은 지붕 같은 살림 인데

선학원 단독으로 건립 100주년... 이름은 거창하나 돌연변이의 다른 속내가 있어보이네요

독재체제 돌연변이 무엇을 묻어두고 얼마나 끌어모아을 까나????

믿는 도끼에 발등이 찍히다

선학원 전국 분원장 긴급 재게회의발원

사부대중의 뜻 받드소서


끼리끼리 뭉쳐서 노는 저 이끼를 어찌할꼬...물이 섞어 흐리지 못하니 물고기 노닐기 어렵구나......쯧쯧

나라님 2018-06-19 13:35:42
종법에 비춰봐도 무리란 것이다. 서울대나왔네 , 재산은익, 은처자등 종법이 살아있다면 누구나 공평해야한다

(재) 선학원 정상화 발원 2018-06-14 16:24:22
학력위조하고도 동국대 이사장을 맡은 건가요?

이런이런...

석왕사 직원 성희롱 건 도 아주 크게 얘기되고 있는데, 원종복지관 세무조사 및 압수수색 해주세요
http://www.beopbo.com/news/articleView.html?idxno=101717

학력위조하신 분이 사회복지와 동국대 이사장 외 보직을 맡는다는 것은
무리가 있어 보이네요.

거기다 종단밥을 먹던 분이 종단을 폄훼하고 욕보이는 행동을 한것은
문제가 아주 많아 보이네요.

(재) 선학원 정상화 발원 2018-06-14 16:20:01
헌법재판소에 재소하여 주시고 대법원 판결에 대해 다시 살펴볼 필요가 있어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