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불청 회장, 하재길인가 전준호인가”
“대불청 회장, 하재길인가 전준호인가”
  • 임은호 기자
  • 승인 2019.04.11 22:19
  • 호수 1485
  • 댓글 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불청정요회, 4월10일 성명
이율배반적인 행동에 참담함
전준호 편들기 좌시 않을 것

“대한불교청년회를 전준호를 위한 사조직 형태로 운영하는 경우 우리는 하재길을 중앙회장이 아닌 전준호 하수인으로 대접할 것이다.”

하재길 대한불교청년회장이 4월8일 기자회견을 열어 횡령 의혹이 불거진 전준호 전 대불청 회장을 거짓말까지 동원해가며 두둔하고 있다는 비판을 받고 있는 가운데 대불청 내부에서도 우려의 목소리가 제기됐다.

‘대한불교청년회 혁신과 정상화를 요청하는 회원 일동’(대표 하상희, 이하 대불청정요회)는 4월10일 성명을 통해 “하재길 회장의 전준호 전 회장에 대한 기자회견 기사를 보고 실소와 경악을 금치 못했다”며 “우리는 그동안 하재길 회장이 인수위 시절 첫 행보와 취임 후 첫 행보로 전준호 전 회장의 공금횡령 건에 대한 편파적 행동에 심한 우려를 가지고 지켜보았던 바 (4월8일) 기자회견을 목도하고 도대체 청년회장이 누구인지 분간할 수 없었다”고 개탄했다.

대불청정요회는 “(하재길 회장은) 전준호·김성권 전 회장의 개별 민사소송에 대해 일체 편들기와 노골적이고 편파적인 행보를 당장 중단하고 향후 법적 결과가 나온 후에 공정하게 업무를 처리해 주기 바란다”고 요구했다. 또 “우리는 전준호 전 회장이 4년 임기동안 수많은 적폐와 많은 문제가 발생했음에도 청년회 발전의 대의적 관점에서 침묵해 왔다”며 “하지만 최근 언론에서 전준호 전 회장은 경영능력 부재를 사재 출현으로 둔갑시키는 산파쇼를 행하고 있지만 결코 피해자가 아니기에 더 이상 전준호 편들기를 강행할 경우 좌시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하재길 선거캠프관계자 대부분 조계종단에 적폐청산 운동을 적극 주장하고 있지만 대불청 내의 공금횡령 건에 대해 공금환수, 관련자 징계, 재발방지 등 합리적 대처를 하기보다는 조직의 명예를 앞세워 1순위로 언론사 제보자 색출과 외부감사(김성권 전 회장 본인 임기 기간 감사) 실시를 전준호 공격을 위한 감사로 색안경을 끼고 바라보는 점은 그들이 주장하는 적폐청산에 이율배반적인 행동에 참담함을 금치 못한다”고 성토했다.

대불청정요회는 “무엇이 중요하고 어떻게 해결할 것인가는 아무것도 관심이 없고 오로지 전준호 전 회장을 해명하고 대변하는 일에 앞장서는 하재길 집행부는 본회 정관부터 제대로 숙지하고 업무를 진행하기를 요청한다”고 지적했다.

임은호 기자 eunholic@beopbo.com

[1485호 / 2019년 4월 17일자 / 법보신문 ‘세상을 바꾸는 불교의 힘’]
※ 이 기사를 응원해주세요 : 후원 ARS 060-707-1080, 한 통에 5000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신조어 2019-04-20 15:07:25
창조적폐청산 : 본인조직 적폐는 모르쇠하며 거짓말로 두둔하고 다른조직에게만 엄격한 도덕적잣대를 들이대는 것. 기존의 적폐청산은 오랫동안 쌓여온 부정적인 현상이나 잘못된 요소들을 말끔하게 씻어내거나 제거해, 살기좋은 사회를 조성한다는 의미이나 요즘에 자행되는 창조 적폐청산은 본인허물은 숨기고 남의 허물을 찾아내서 물어뜯는 것. 따라서 순수한 마음이 변질되어 정치적 요소가 포함되어있는 무조건적 반대를 위한 반대로 변질된것.

꼴하고는 2019-04-15 12:28:55
결국 전**회장, 하**회장과 함께한 사람들은 그 책임을 지게될것입니다~ 나무아미타불관세음보살

거짓말 회장 2019-04-12 20:57:14
거짓말 하는 피노키오 회장 탄핵해라. 거짓말 기자회견에도 가만히 나두면 대불청은 차라리 없애는 게 낫다. 그게 청년불자라는 사람이 할 짓이냐. 아무리 지들끼리 아삼육이어도.

하상희님 훌륭해요 2019-04-12 10:53:44
저런 하수인 집단들에게는 회초리와 사회법이 약입니다.
하상희님 같은 분까지 없으면 100년 전통의 대불청이 망가지는 십상입니다.
우리 힘을 모아 대불청 정상화에 나섭시다.

아래아래 도바인지 또라인지 2019-04-12 10:51:29
불교계 언론사가 재가신행단체를 상대로 이런 기사밖에 낼게 없다는게 부끄럽지 않느냐니?
불교단체가 불교언론 근거 없이 비난하는 현수막 버젓이 걸어놓고 명예훼손하며 기자회견 해놓고 이런 기사 운운하다니.. 내가 법보라도 가만 있지 않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