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 밍고라 시내 불적
21. 밍고라 시내 불적
  • 권오민 교수
  • 승인 2016.11.01 14: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붓카라 승원터 다양한 부조물서 옛 분위기를 느끼다
스와트의 중심도시는 밍고라이다. 고대 불교시대 이래 이 지역의 명칭은 발리그람(Baligram)이었지만, 19세기 영국에 저항하여 스와트 독립국을 세운 아쿤드 압둘 가프르(1793∼1878)의 통칭인 사이두 바바(Saidu Baba)의 이름을 따 사이두 샤리프로 바뀌었고, 20세기 초 인근에 상업지역으로 들어선 밍고라가 오늘날 이 지역의 행정 중심도시가 되었다. 밍고라는 말하자면 사이두 샤리프의 신도시인 셈이다.제1·제3 두 곳의 승원터가 존재3유적은 언덕 이용한 굴원 형식1유적지 정면에 원형기단 대탑대탑 둘레엔 수많은 소형

유료회원용 기사입니다.
법보신문 일부기사에 대해 유료로 운영하고 있습니다.
더 나은 기사로 보답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